메뉴열기

경일소식KIU NEWS

  • 트위터
  • 페이스북
  • 인쇄

KIU Focus

제목경일대에서 열린 조금 특별한 갤러리 개관식

작성자
대외협력처
작성일
2017/04/17
조회수
1203

경일대에서 열린 조금 특별한 갤러리 개관식
졸업생과 교수의 기부 작품으로 상설 전시장 오픈

 

지난 연말 경일대학교 예체능대학의 졸업 작품 전시회인 ‘키움 페스티벌’에 참여했던 사진영상학부 학생 28명은 전시되었던 작품 60여 점을 대학에 기부했다. 이에 대학 측은 학생들에게 감사의 의미로 재능기부 장학금을 지급하고, 사진영상학부 교수들도 작품 기부 행렬에 동참한 바 있다.


경일대는 이들 작품을 대학 내에서 상설 전시하기로 하고 공간을 마련해 4월 12일(수) 오전 개관식을 가졌다. 사진영상학부가 있는 건물명을 따서 ‘갤러리 11’로 명명된 전시장 개관식에는 정현태 총장을 비롯해 보직교수들과 사진영상학부 교수, 학생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갤러리 11’은 경일대 사진영상학부 교수이자 순수사진계의 거장인 구본창 교수와 제자들의 작품전시를 시작으로 조선희, 이명호 교수와 제자들의 기부 작품을 사진영상학부 교수 7명의 심사를 거쳐 잇따라 전시할 예정이다. 또한 갤러리를 상시 개방해 경일대학교 학생, 교직원은 물론 지역주민들에게도 수준 높은 사진작품 관람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사진영상학부 학부장 최종성 교수는 “학생들이 흘린 땀과 노력의 결정체인 작품들이 학교에 소장·전시되는 것은 의미 있고 영광스러운 일”이라며 “갤러리 11에 작품을 기부한 졸업생들이 국내외 유명 미술관에 소장되는 결실을 맺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현태 총장은 “자신의 재능을 사회에 기부하는 것은 지성인의 당연한 의무이지만 모교와 후배들을 위해 작품을 기증한 졸업생들의 고귀한 뜻은 칭찬받아 마땅한 것”이라며 “이제 첫걸음을 뗀 갤러리 11이 세계적인 사진예술가 배출의 산실이 될 것”이라고 격려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없음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