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관 함께하는 경일대학교

KIU Focus

경일대 학생들, 세계여성발명대회서 대거 입상
등록일
2018-07-03
작성자
홍보비서팀
조회수
1448

경일대 학생들, 세계여성발명대회서 대거 입상

경일대학교(총장 정현태) 학생들이 ‘2018 대한민국 세계여성발명대회’에서 특별상 1개, 은상 2개, 동상 2개 등 대거 입상했다.
 
‘2018 대한민국 세계여성발명대회’는 지난달 28일에서 7월 1일까지 나흘 간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최되었다.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여성발명협회와 한국발명진흥회가 공동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중국, 프랑스, 사우디아라비아, 우크라이나, 잠비아 등 전 세계 27개국 160여명의 여성발명인들이 참석했다.

특별상과 은상을 모두 수상한 김혜령(산업디자인전공) 학생의 출품작은 ‘오픈 컵홀더’이다. 그녀가 고안한 ‘오픈 컵홀더’는 바닥이 막혀 있지 않아 부피 면에서 기존의 컵홀더 보다 작고 세척에 용이하며 손잡이부분이 키링형식으로 되어있어 어디든 간편하게 걸어두거나 가지고 다닐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3D프로그램 프린팅 제작방식으로도 제작이 가능하여 소비자들은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컵홀더’를 가질 수 있어 소비자에게 만족감을 높여준다.

또 다른 은상 수상자 윤수정(식품공학전공) 학생의 ‘휴대용 접이식 용기’는 플라스틱의 환경문제 개선을 위해 바이오소재로 생분해가 가능하도록 제작되었고 일상생활에서도 지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끔 실리콘 등의 다회사용 가능한 재질로 제작되었다. 
 
임주희(전산기계설계전공)·장은선(전자공학과)학생은 ‘인조속눈썹 붙이는 뷰러’와 ‘실시간 모니터링 실내 도어스토퍼’로 동상 1개씩을 수상했다. 임주희 학생이 고안한 ‘인조속눈썹 붙이는 뷰러’는 일반 뷰러를 변형한 것으로 접착면을 이용하여 인조속눈썹을 고정시킬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뷰러로 인조 속눈썹 탈/부착이 가능하여 화장 시간을 단축시키고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장은선 학생의 ‘실시간 모니터링 실내 도어스토퍼’는 어린이 문끼임 사고 방지를 위해 보호자가 휴대폰 어플로 실시간 아이의 모습을 확인하고 사진·동영상 촬영 및 저장이 가능하여 끼임 사고를 감소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노인이나 장애인에게도 다방면으로 확대 적용할 수 있다. 


이번 대회에서 특별상과 은상을 모두 수상한 김혜령(산업디자인전공) 학생은 “큰 상을 받게 되어 너무 기쁘고 앞으로도 실생활에 필요한 기발한 아이템을 발굴하여 다른 이들의 삶에 도움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