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관 함께하는 경일대학교

KIU Focus

건축학과, ‘대구건축비엔날레’에서 특별기획전시
등록일
2019-11-21
작성자
홍보비서팀
조회수
244

첨단기술 활용해 원도심 건축물 디지털화한 '대구 아카이브'


‘2019 대구건축비엔날레’가 11월 20일부터 24일까지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리고 있는 가운데 경일대학교(총장 정현태) 건축학과가 ‘대구 아카이브’를 주제로 특별기획전시를 열고 있다.


‘대구 아카이브’ 특별기획전시는 근·현대 건축물이 공존하는 대구 원도심 일대를 중심으로 건축물을 실측하고 디지털화 해 시민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꾸몄다.

총괄기획은 경일대 건축학과 석강희 교수가 맡았고 공동기획은 우승학, 이광현, 김병주 교수가 담당했으며 경일대 건축학부에 재학 중인 유정묵, 성태윤, 신희, 박시현 학생 등이 참여하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 우승학 교수는 정밀 실측과 3D 프린터를 활용해 가로 2.5m, 세로 4m 크기의 도시모형을 제작했다. VR카메라 360도 동영상 촬영, 드론을 활용한 항공사진, 레이저 스캐너를 이용한 건축물 정밀 스캔 등의 첨단기술과 디지털 미디어맵핑 기법을 활용했다.


김병주 교수는 대구 근대건축에 대한 기존 개념을 바꾸는 북성로 간판건축을 최초로 발견하고 이에 대한 연구 성과물과 새로운 연구방식을 제안하고 있다.


석강희 교수는 “우리 주변에 사라져가는 일상의 풍경과 건축, 도시를 기억하기 위한 전시”라며 “패널 위주의 기존 건축 전시방법에서 탈피해 대구의 도시건축을 바라보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전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구건축비엔날레는 사단법인 대구건축문화연합에서 2년마다 개최해오고 있으며 올해로 5회째를 맞고 있다. 대구 건축문화의 핵심을 보여주는 행사로 지역을 대표하는 학계, 건축, 건설업계 관계자들이 참여하고 있다.